• Volunteer
  • Jeonju Digital Independent Cinema
  •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
  • 프로그램
  • 이벤트
  • 전주프로젝트마켓
  • 시간표 및 티켓 안내
  • 페스티벌 가이드
  • 미디어
  • 커뮤니티
  • jeonju
    : :
  • -6.0℃
    맑음 45%
프로그램 - 프론트라인

프론트라인

혁명을 하려던 삶의 절반은 무덤에 묻혀버렸다
Those Who Make Revolution Halfway Only Dig Their Own Graves

감독 마티유 드니, 시몬 라부아 (Mathieu DENIS, Simon LAVOIE) 프론트라인
제작국가 Canada 2016183minDCPcolor장편Fiction
  • 0
  • 1
  • 2
  • 3
  • 4
  • 5
  • 6
  • 7
  • 8
  • 9

Overview

3년 전 ‘단풍의 봄’ 시위가 실패한 뒤 퀘벡 출신의 20대 네 명이 반달리즘으로 사회에 저항한다. 혈기 어린 시도는 테러행위로 비화되며 그들을 위협하는 독이 된다.

상영스케줄

상영코드 상영일자 상영시간 상영극장 부가정보 티켓예매
140 2017. 04. 28 19:30 CGV전주고사 4관
HEK19
예매
353 2017. 04. 30 19:30 CGV전주고사 2관
HEK19
예매
542 2017. 05. 02 20:00 CGV전주고사 5관
HEK19
예매
  • Review

    2012년 퀘백에서 있었던 ‘단풍의 봄’ 시위가 실패로 끝난 후 영화는 시작된다. 퀘벡 출신의 20대 청년 남녀는 그들만의 공동체를 꾸리며 살아간다. 그들의 벌어들인 돈을 공동으로 소유하고 분배하는가 하면, 부모는 물론이고 기성세대에 대한 저항을 멈추지 않는다. 그러나, 이들의 시도는 현실 속에서 테러행위로 비화되고, 자신들에 대한 엄격한 윤리적 잣대는 스스로를 옳아매며 공동체를 위협하는 상황에 이른다. 이들은 과거와의 결별을 선언하면서 자신들을 극단으로 몰고 가는 선택을 한다. 기성 모럴에 대한 격렬한 저항의 몸짓과 여러 장면들은 올해 선보인 영화 중 가장 논쟁적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오늘날 자본으로부터의 완전한 결별은 불가능하고, 이들이 선택할 수 있는 저항에도 한계가 드러난다. 하지만, 장 뤽 고다르의 초기작들을 연상시키게 하는 몽타주 화면들과 이미지의 도발은 여전히 하나의 생각을 품게 만든다. 영화는 무엇을 말할 수 있을까. 동시대를 배경으로 한 이 작품이 던지는 질문이다. [이상용]

  • Credit

    Director Mathieu DENIS, Simon LAVOIE
    Screenplay Mathieu DENIS, Simon LAVOIE
    Producer Hany OUICHOU
    Cinematography Nicolas CANNICCIONI
    Art Director Eric BARBEAU
    Editor Mathieu DENIS
    Sound Francois GRENON, Patrice LEBLANC, Clovis GOUAILLIER

Director

마티유 드니 _ Mathieu DENIS

1977년 캐나다 출생. 퀘백대학교에서 영화를 공부하였다. 단편 <사일런스 노스 페라쵸>(2006)로 데뷔하며 많은 국제 영화제에 초청되었다. 두 번째 단편인 <코드13>(2007)으로 판타지아영화제에서 최고 연출상을 수상하였다.

시몬 라부아 _ Simon LAVOIE

1979년 출생, 퀘백대학교에서 영화를 공부하였다. <치프엘 블랑쉐>(2005)로 2006년 퀘백어워드에서 수상하였다. 첫 장편인 <디쉐츄어>(2008)가 퀘백지역 40여곳 이상에서 개봉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