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Volunteer
  • Jeonju Digital Independent Cinema
  • 제19회 전주국제영화제
  • 프로그램
  • 이벤트
  • 전주프로젝트마켓
  • 시간표 및 티켓 안내
  • 페스티벌 가이드
  • 미디어
  • 커뮤니티

프로그램  l  전주시네마프로젝트

-6.0℃
JEONJU   12.11 : PM

전주시네마프로젝트

  • 2014년 장편영화 제작 프로젝트 전환 후 다섯 번째를 맞는 ‘전주시네마프로젝트(JCP)’는 세 편이었던 제작 편수를 다섯 편으로 늘리는 모험을 통해 새로운 전기를 맞는다. 이는 지난해 JCP 영화들의 괄목할 만한 성과에 힘입은 바 크다. <초행>이 로카르노영화제 신인감독상과 마르델플라타영화제 각본상을 받았고 <시인의 사랑>이 토론토영화제 등에서 고른 호평을 받았으며 무엇보다 <노무현입니다>가 비평적 성공은 물론 다큐멘터리로서는 이례적인 흥행을 거둔 것이 올해 이 프로젝트의 확장성을 꾀할 수 있도록 해주었다.
    JCP 2018로 선정된 작품들은 전주국제영화제를 통해 이름을 알린 국내 감독과 전주국제영화제의 미학적 지향에 공감해 꾸준히 전주를 찾은 해외 감독들의 신작들이다. 전주국제영화제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이어줄 수 있는 감독들과의 연대와 자긍심을 드러내는 명단이기도 하다. 알레한드로 페르난데스 알멘드라스의 <우리의 최선>은 진지함을 갖춘 흥미로운 블랙코미디이며 카밀라 호세 도노소의 <노나>는 페미니즘 지향의 강렬한 드라마이고 국내 작품인 장우진의 <겨울밤에>와 임태규의 <파도치는 땅>은 뛰어난 로케이션 촬영으로 평범한 사람들의 특이한 이야기를 담는다. 마지막으로 이학준의 <굿 비즈니스>는 탈북 인권 운동의 이면을 생생한 취재로 포착한 다큐멘터리다
  • World Premiere
    굿 비즈니스

    A Good Business

    김성은 목사는 유명한 인권운동가다. 미국에서 ´북한고아복지법´이 통과되면서 그는 북한 고아를 미국 가정으로 입양시킬 계획을 세운다. 그런데, 북한을 탈출한 두 자매의 소식이 들려오고, 김목사는 위험한 모험을 시작한다.
    감독_ 이학준   LEE Hark-joon
    Korea2018100minDCP장편Documentary

    Korea

  • World Premiere
    겨울밤에

    Winter´s Night

    은주와 흥주가 30년 만에 춘천의 청평사를 방문한다. 그런데 은주가 핸드폰을 잃어버리게 되고, 중년부부는 청평사로 되돌아간다. 이 과정에서 발견한 식당은 두 사람이 처음 하룻밤을 보낸 곳이었다. 잠못 드는 그날 밤이 시작된다.
    감독_ 장우진   JANG Woo-jin
    Korea201898minDCP장편Fiction

    Korea

  • World Premiere
    파도치는 땅

    The Land on the Waves

    문성은 아버지 광덕이 위독하다는 소식을 듣고 군산으로 향한다. 30여년 만에 만난 부자는 광덕의 죽음으로 또 다시 헤어지게 된다. 장례를 치루면서 문성은 아들 도진과 시간을 보내지만 거리는 좁혀지지 않는다. 아픈 역사가 또 다시 반복된다.
    감독_ 임태규   LIM Taegue
    Korea201882minDCP장편Fiction

    Korea

  • World Premiere
    우리의 최선

    The Best We Can

    체코의 젊은 연극 연출가는 에우리피데스의 「파이드라」를 각색해 무대에 올리려는 야심을 품는다. 그러나 여배우와 불륜으로 결혼생활은 위기를 맞고, 연극은 실패로 끝난다. 엉망이 되어버린 삶에서 그는 최선을 찾아 나선다.
    감독_ 알레한드로 페르난데스 알멘드라스   Alejandro Fernandez ALMENDRAS
    Czech Republic, Chile, Korea, France2018109minDCP장편Fiction

    Czech Republic, Chile, Korea, France

  • World Premiere
    노나

    NONA. If You Soak Me, I Will Burn You

    예순여섯 살의 노나는 과거의 연인에게 복수하고 칠레의 작은 해안가 마을 ´피칠레무´에서 산다. 노나가 온 후, 마을에는 원인불명의 연쇄방화가 발생한다. 이웃들은 그녀를 의심하지만, 노나는 ´재창조´라는 신념에만 충실할 뿐이다.
    감독_ 카밀라 호세 도노소   Camila JOSÉ DONOSO
    Chile, Brazil, France, Korea2018100minDCP장편Fiction

    Chile, Brazil, France,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