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국제영화제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ENGLISH

영화상세정보

DB 영화상세정보

18th

[경쟁부문] 한국단편경쟁 혜영(Hye-Young) 김용삼 (KIM Yongsam) Korea 2016 39min HD color/b&w 단편 Fiction World Premiere

페이스북 트위터

작품정보

Review

이미 일상이 되어버린 연애를 과장과 환상과 상투에 기대지 않고도 절실한 연애담으로 펼쳐놓는 일은 가능할까. 불같은 뜨거움도 없고 드라마틱한 사건도 없는 일상의 연애, 그러니까 ‘나’와 ‘너’의 몸뚱이, 적당한 마음, 그리고 그것들로 지탱되는 우리의 시간만으로도 한 편의 연애담은 과연 생기로운 영화가 될 수 있을까. <혜영>은 영화란 무릇 혼자 찍는 행위이며, 그것은 곧 놀이와 다름없고, 그 놀이는 ‘나’의 별 볼일 없고 빈곤한 일상의 리듬으로 유쾌하게 호흡한다는 사실을 줄곧 보여주었던 김용삼의 영화답다. 나른한 여름날의 아무런 일도 일어나지 않는 며칠의 휴가, 귀여운 사디스트와 마조히스트처럼 보이는 오래된 연인, 아주 작은 방, 그들만 아는 약속, 장난, 다툼, 대화, 그리고 달고 쓸쓸한 꿈. 속 빈 농담처럼 시작해서 짓궂고도 다정한 웃음을 경유한 다음, 이내 아련하고 슬픈 꿈처럼 남겨지는 이 영화는 쾌활하고 애틋한 사랑을 기억하는 기발하고 엉뚱한 연애담이자, 그립고 공허한 마음을 응축한 간절하고 애처로운 이별담이다. [남다은]

Credit

Director      KIM Yongsam
Screenplay      KIM Yongsam
Producer      KIM Yongsam
Cinematography      LEE Wusin
Art Director      KIM Yongsam
Editor      KIM Yongsam
Cast      KIM Yongsam, MUN Hyein, Chandana

Director

  • 김용삼 (KIM Yongsam)
    1986년생. 계명대학교 언론영상학과를 졸업했다. <나플탈렌이 되어 줄래?>(2010)를 시작으로 <가족 오락관>(2010), <졸업과제>(2011), <소멸불가>(2012) 등 다수의 단편을 연출했다. 2011년 제10회 미쟝센 단편영화제에서 <가족 오락관>(2010)이 심사위원 특별언급 됐으며, <졸업과제>(2011)는 2012년 제13회 대구단편영화제에서 애플시네마대상을 수상했다.
닫기

제15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기자회견

페이스북 트위터

1. 지프토크 비하인드 씬 <조류 인간>
2. 디지털 삼인삼색 2014 기자회견
3. 전주프로젝트마켓 극영화 피칭
4. 다큐멘터리 피칭
5. 지프토크 두시의 데이트, 한국영화를 만나다
6. <잡식가족의 딜레마> GV
7. 지프토크 비하인드 씬 <이것이 우리의 끝이다>
8. JPM의 밤
닫기
  • '왼쪽부터 제 65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황금곰상 수상

이전 다음

제15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기자회견

페이스북 트위터

1. 지프토크 비하인드 씬 <조류 인간>
2. 디지털 삼인삼색 2014 기자회견
3. 전주프로젝트마켓 극영화 피칭
4. 다큐멘터리 피칭
5. 지프토크 두시의 데이트, 한국영화를 만나다
6. <잡식가족의 딜레마> GV
7. 지프토크 비하인드 씬 <이것이 우리의 끝이다>
8. JPM의 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