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Volunteer
  • Jeonju Digital Independent Cinema
  •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
  • 프로그램
  • 이벤트
  • 전주프로젝트마켓
  • 시간표 및 티켓 안내
  • 페스티벌 가이드
  • 미디어
  • 커뮤니티

뉴스NEWS

‘작가 송길한, 영화의 영혼을 쓰다’,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에...
▲(좌측부터) 축사하는 작가 송길한, ‘작가 송길한, 영화의 영혼을 쓰다’ 전시 오픈식

- 한국영화사의 위대한 족적을 남긴 ‘작가 송길한’의 특별전 오픈식 열려
- 감독 임권택, 배우 김지미, 안성기, 장미희 등 작가 송길한과의 인연으로 전주 찾아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충직)에서 마련한 ‘작가 송길한, 영화의 영혼을 쓰다’ 특별전 전시가 4월 28일(금)에 오픈식과 함께 시작했다.

오픈식에는 송길한 작가를 비롯하여 전주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 김승수 전주시장과 40년 우정의 감독 임권택, 배우 김지미 등 영화사에 길이 남을 ‘송길한 사단’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또, 배우 안성기와 장미희, 전주국제영화제 이충직 집행위원장을 비롯해 정지영 영화감독, 씨네2000 이춘연 대표,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 한승헌 전 감사원장, 장명수 전 전북대총장, 김의석 전 영진위원장 등 각계각층이 참석해 영화계의 거장에 대한 경외를 표했다.

이날 송길한 작가는 “바쁘신 와중에도 이렇게 많이 와주셔서 감사하다. 이 자리에 모이신 분들이 바로 전주국제영화제를 위해 애쓰신 분들이다. 오늘 저를 위해서 이렇게 힘들게 모여 어려운 발걸음 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전주국제영화제를 위해 특별히 미국에서 귀국한 배우 김지미는 “임권택 감독님과 함께 전국 사찰을 돌고 관찰하며 비구니 캐릭터를 완성해 나갔다”며 “이렇게 전주에서 다시 보니 참으로 기쁘다. 이런 자리를 만들어준 송길한 작가님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송길한 특별전’에 힘을 실었다. 이어 임권택 감독은 “이 자리에 오게 되니 ‘정말 소중한 시간을 살아낸 세월이었구나’를 알게 됐다. 송길한 작가는 나의 영화인생을 빛나게 해주신 분이다”며 소회를 전했다.

작가 송길한은 1940년생으로 전라북도 전주 출신이다. 1970년 「흑조」가 동아일보 신춘문예 시나리오 부문에 당선되면서 등단했다. 다양한 장르의 시나리오를 쓰다가 1970년대 말부터 임권택 감독과 짝을 이뤄 작품을 쓰기 시작했다. <짝코>(1980), <만다라>(1981), <우상의 눈물>(1981), <비구니>(1984), <길소뜸>(1985), <씨받이>(1986), <명자 아끼꼬 쏘냐>(1992) 등의 각본을 집필했고, 이 작품들은 모두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 스페셜 포커스 ‘작가 송길한, 영화의 영혼을 쓰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작가 송길한, 영화의 영혼을 쓰다’ 전시는 40여 년간 시나리오 작가로 활동해 온 송길한 작가의 생애와 이력, 작품세계를 조명하는 전시. 직접 쓴 시나리오와 당시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신문기사, 타자기를 직접 치고 있는 것 같은 영상과 함께 명대사까지 다양한 형태로 전시를 즐길 수 있다.

4월 28일부터 시작된 이 전시는 동서대학교 임권택 영화 연구소가 공동주최하며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충직)에서 관람할 수 있다. 전주영화제작소 1층 기획전시실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까지 관람가능하며 6월 30일(금)까지 전시한다.
2017.04.29

일디코 엔예디 Ildiko ENYEDI

심사위원, 개막작 <우리는 꿈을 꾼다: 몸과 영혼> 감독 / 헝가리

주요게스트GUEST

마스터 클래스

각 분야에서 탁월한 영화적 성취를 이루고 자신만의 영역을 개척한 작가와의 만남으로 꾸며진다.

마이클 윈터바텀, 마스터 클래스

<관타나모로 가는 길>
5월 2일(화) 14:00

<쇼크 독트린>
5월 4일(목) 14:00

포럼

스페셜 포커스 '모던 이탈리아 시네마: 재생의 기운'의 영화를 중심으로 현대 이탈리아 영화의 새로운 재능과 경향을 논하는 포럼.

4월 30일(일) 14:00
<더 챌린지> 상영 후

이탈리아 영화 전문가와 한창호 평론가의 대담 형식으로 진행된다.

100 FILMS , 100 POSTERS

  • 우리는 같은 꿈을 꾼다: 몸과 영혼 조태용
  • 인류의 상승 전다운
  • 인 비트윈 둘셋
  • 클럽 로셸 박신우 (Paper Press)
  • 밤섬해적단 서울불바다 스튜디오 밈
  • 계단 내려가기 도그스
  • 라이플 주승연, 장은영, 김희라
  • 나하나
  • 폭력의 씨앗 이도진 (Freckles)
  • 해피뻐스데이 신범식
  • 여수 밤바다 신덕호
  • 수성못 스티키몬스터랩
  • 노마드 이재영(6699press)
  • B급 며느리 허민재
  • 금속활자의 비밀들 송민우
  • 버블 패밀리 박하얀
  • 파란나비효과 윤지연
  • 홀로그램 유니버스 최석환
  • 악의 손길 맛깔손
  • 경계 도연경
  • 혜영 정재완
  • 삼겹살 유지연
  • 장례난민 권계현
  • 주성치와 함께라면 양재민, 윤희대
  • 구본혜
  • Swarm Circulation 김은희
  • 봄동 백철훈
  • 야간근무 이지영
  • 가까이 최인애
  • 썬데이 김내은
  • 동경소녀 신신
  • 은신처 정한얼
  • 한낮의 우리 성효주
  • 22시, 너는 내게 이 꽃의 이름을 물었다 정명진
  • 콘크리트의 불안 홍박사
  • 오늘의 자리 유명상
  • 동백꽃이 피면 한만오
  • 목, 심장, 위 조영호
  • 정글의 법칙 김의경, 현예슬, 길혜진
  • 검은 해골 권영찬
  • 혁명을 하려던 삶의 절반은 무덤에 묻혀버렸다 일상의 실천
  • 펠리시테 박철희 (햇빛 스튜디오)
  • 푸른 수염의 성 김지혜
  • 도널드가 울다 물질과 비물질
  • 미스터 유니버스 권아주
  • 외면의 밤 김보휘
  • 나의 학교 전체가 바다로 침몰한다 배민기
  • 스튜던트 로그
  • 다카에서의 삶 낮인사
  • 김태헌
  • 다른 모든 것들 오새날
  • 열다섯의 순수 보이어
  • 골든 엑시트 구인회
  • 콜럼버스 박연미
  • 나리타 스토리: 이카루스의 추락 이경민
  • 레이디 맥베스 서울로
  • 아우스터리츠 이현송
  • 추방자 라프트
  • 잠자는 미녀 이예주
  • 코르니쉬 케네디 알렉스
  • 하바나에서 마지막 나날들 도미솔
  • 북쪽의 모든 도시들 양지은
  • 아이들은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김성구
  • 장례식 (죽어가는 예술에 대하여) 하형원
  • 허미아와 헬레나 김채린, 류은빈, 송이레
  • 꿈길 정길웅
  • 훌리 바이블 II 양민영
  • 사막, 바다 이진우, 최세진
  • 랫 필름 김욱
  • 파편들 박이랑
  • 스웨거 김가든
  • 스타트 라인 김동환, 탁수정
  • 포에트리 엔젤 손영아
  • 가장 아름다운 마을 장우석(에스에프 SF)
  • 암고양이들 권택수
  • 안구의 꿈 강문식
  • 안티포르노 워크스
  • 뱀파이어 소년 민진아
  • 죽음의 게임 김태완, 김다은, 조민정
  • 들개 노다예
  • 리베라시옹 데이 김진영
  • 이반 차레비치와 공주 김쥬리
  • 파리의 밤이 열리면 프론트 도어
  • 리틀 하버 스팍스 에디션
  • 아수라 섬광
  • 시네마 퓨처 오연진
  • 시네마 노보 에이에이비비
  • 익스페리멘탈 윤현학
  • 토니 콘래드 박선경
  • 나비품에서 울었다 헤이조
  • 짝코 헤이조
  • 티켓 헤이조
  • 씨받이 헤이조
  • 마지막 날의 언약 헤이조
  • 명자 아끼꼬 쏘냐 헤이조
  • 비구니 헤이조
  • 벌거벗은 임금님 구모아
  • 나인 송즈 김동신
  • 신이 되기는 어렵다 박영란
  • 닿을 수 없는 김한걸

SNS